본문 바로가기

Pictures from a develop http://www.onemenny.com/blog/pictures-from-a-developers-life/http://thecodinglove.com/http://lesjoiesducode.fr/ㅋㅋㅋㅋㅋㅋ
여름 강릉 여행 - 둘째날 1박 2일 여행은 항상 아쉬움을 남긴다. 특히 여름 동해 바다는 더더욱이 그런 마음이 남는데 그 이유는 다음날 아침 햇볕이 무척이나 따갑기 때문이다.당장이라도 바다에 뛰어들고 싶은 그런 날씨.오전 체크아웃만 아니었어도 풍덩 들어갔을 텐데 너무 아쉬웠다.아침 식사 후 산책겸 아침 커피 마시러 스타벅스 가던 길. 안목해수욕장은 커플끼리 가도 참 좋을 듯 하다. (내가 과거에 그러했듯이 ㅋㅋㅋ)동해 바다는 언제..
여름 강릉 여행 - 숙소 정말 급하게 정한 여행이라서 숙소가 가장 걱정이었다. 아무리 비성수기라도 -_- 부모님과 묵을 숙소를 바로 전날 구하기란 너무 힘들어 !!! 항상 안목해수욕장에 가면 여관스러운 곳에서 자곤 했는데 이번에는 좀 괜찮은 숙소에서 묵고 싶어서 급하게 검색에 검색을 한 끝에 발견한 곳. 명칭이 더굳펜션인지 더굳커피인지 더굳하우스인지 정확하진 않지만지도에서는 "더굳하우스" 라고 표시되는&..
여름 강릉 여행 - 첫째날 저녁 역시 동해안에 오면 회는 꼭 먹어줘야 하지 않겠는가!어머니께서는 주문진이 싸다고 주문진까지 가서 먹자고 주장하셨는데 주문진까지 1시간 넘게 걸려서 그냥 숙소 근처 횟집을 찾다가 회센터를 발견했다.해수욕장에 있는 횟집은 비싸기 일쑤여서 걱정했던것과 달리 이곳 회센터의 가격은 착했다.  회센터 내부에는 점포처럼 작게 가게들이 모여 있었다.그 중에서 매의 눈으로 횟감들을 구경하시던 부모님의 선택은 "동성"이라는..
여름 강릉 여행 - 첫째날 오전 우리가족은 "여름 휴가 = 바다 = 동해 = 강릉" 이라는 공식이 있다. 뭐, 이 여행도 아버지께서 갑자기 가자고 하셔서 출발 전날 결정된 까닭에  뭘 계획하고 갈 수가 없었다. ㅋㅋ 그래서!경로는 항상 그렇듯... 올해도 온가족이 강릉 여행을 가기로 했다. -0-점심은 당근 막국수 -> 후식은 역시 메밀전 -> 안목 해수욕장에서 디폴트 수영 ->..
구내염과 알보칠 요즘 피곤했던 탓인지 구내염이 나버렸다. 평소에 나던것과 달리 이번엔 처음으로 혀 윗부분 끝에서 발병 하는 바람에 밥먹을 때는 물론이거니와 양치를 하거나 말을 하거나 언제든지 쑤셔대는 통증때문에 기절할듯이 아프다.. 그래서 내가 신봉? 하는 구내염으로 얼른 치료해야 겠다고 맘먹고 바르고 있는데 잘 낫지를 않는다. ㅠㅠ입술과 혀 윗쪽은 다른가 보다. 효과가 별로 없다... 그래도 알보칠을 바르면 10분 정도..
맛있는 수박 구매기 요즘 수박이 너무 먹고 싶은데 수박이 너무 비싸서 계속 하나로마트에 싼수박이 나오길 기다려왔다 하나로마트에 자주 가다보니 과일을 특가로 팔 때가 어느때인지 가늠할 수 있게 되었는데 1. 전단지에 광고하는 특가. 카드 할인시 더 좋아 2. 1번보다 좋은 그냥 떨이식 특가 평일 화요일 저녁이나 비 온 다음날 저녁 ㅋㅋㅋㅋ (비가 계속 오면 과일값이 떨어지진 않는다) 왠지 이 때가 고객이 제일 적어서 가격이 살짝 떨어지는 것 같다. 그래도 저..
프랑스 파리 파리는 유럽 여행의 첫 도시였다. 그만큼 짜임새 있는 여행을 하고 싶어 일정을 꼼꼼하게 만들었다(라고 쓰고 쉬는 시간이 없었다고 읽는다.)게다가 이번 파리 여행의 테마는 박물관 투어! ... 였지만 파트너에겐 힘들었을 테마(임을 한국에 와서 알게됨)...그래서 사진이 별로 없다.남들 따라 찍어봤던 에펠탑. 파리에 입성하자마자 에펠탑에 올라갔다가 다시 내려와서 유람선 타고 열심히 설명듣다가..